2020.01.17 (금)

  • 흐림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2.4℃
  • 구름많음서울 -0.3℃
  • 구름조금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0.8℃
  • 구름많음울산 3.8℃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6.1℃
  • 구름많음강화 -3.2℃
  • 맑음보은 -4.1℃
  • 구름조금금산 -3.2℃
  • 맑음강진군 1.3℃
  • 구름많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정치

'윤창중 사퇴'유승민 발언, 보수진영 비판 잇따라

'윤창중 사퇴'주장도 만만치 않아

 

[더타임스 이종납 편집장] ‘극우 보수’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윤창중 인수위 대변인의 ‘퇴진론’을 주장한 친박 유승민 새누리당 의원이 보수진영의 잇따른 비판에 휩싸여 있다.

유승민 의원이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윤창중 인수위 대변인은 너무 극우”라며 “당장 자진사퇴하는 게 맞다”는 주장을 펼친바 있다.

유 의원의 ‘윤창중 사퇴’주장이 전해지자 보수진영뿐만 아니라 박사모 등 친박진영에서는 유 의원에 대한 비판이 거세지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보수대표 논객으로 알려진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는 윤창중 수석대변인 인선 논란에 대해 “왜 논란이 되어야 하는지 이해가 안 간다”며 “윤 대변인이 비판했던 세력은 주로 종북 세력, 기회주의적인 정치인들이었다”며 윤 대변인을 옹호했다.

또다른 일부 보수인사는 “윤창중 대변인은 종북좌파들을 향해 애국의 마음으로 ‘서적’(鼠賊 좀도둑)이라 불렀다”며 “이는 안중근 의사가 이등박문을 향해 '鼠賊必殺'(쥐새끼 깥은 도적놈을 반드시 죽여야 한다)에 필적할 충정이다.”라며 윤 대변인을 두둔했다.

‘바른소리A’라는 이름을 가진 네티즌은 “대구사람들은 이런 인간을 그냥 두지 않을 것 두고 봅시다 대구 사람들의 처분을 한마디로 희한한 인간 의리도 없고 기본도 없는 자신의 위치도 모르는 인간이네요”라며 유 의원의 발언을 비판했다.

‘비마천’이란 네티즌은 “허니문 기간이라고 100일동안은 야당이나 반대파들도 자제하는게 매너인데 같은 당 의원이란 X이 큰 하자도 아닌 인수위임명을 가지고 들이받는건 전여옥에 버금가는 망나니로 보인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이충재 한국일보 논설위원은 <'소통 대통령'이 돼라> 칼럼에서 “언론인이나 주변 언론인 출신 참모들에게 한 번만 물어봤더라면 윤창중씨를 발탁할 생각을 진작 접었을 것”이라고 비판하는 등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유 의원은 과거 박 당선자의 비서실장을 지낸 대표적인 친박으로 그간 박 당선자에게 쓴소리를 마다하지 않아 다소 관계가 소원해진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포토





전광훈 목사, 구속영장청구에 대한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 성명서
세계의 자유진영에서 모범적인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대한민국이 몇몇 나쁜 자들에 의해 망해가는 현실을 보고 민간인인 전광훈 목사가 분연히 일어나서 국민 계몽과 애국운동을 하고 있다. 분통과 홧병이 나는 국민들의 속을 시원히 긁어주는 전광훈 목사에 대한 경찰의 구속영장 청구에 대하여 전 간첩 잡는 전문가,공산주의자와 싸워 이긴 대한민국의 백전의 노장,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에서 그 동안의 침묵을 깨고 성명을 발표 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12월 26일 종로경찰서는 전광훈 목사와 범국민투쟁본부 집행부 2명에 대해 집회시위법 위반과 특수공무집행방해, 내란선동, 폭력집회 주도, 기부금품법 및 정치자금법 위반 등 6가지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은 27일 전 목사를 포함 2명의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하여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는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집회․결사의 자유와 종교의 자유를 탄압하는 것이고 잘못된 정부 정책에 대한 국민의 저항권 행사를 억압하는 것으로 헌법 제1조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헌법의 기본정신을 부정하는 행위이다. 전광훈 목사가 주관해온 ‘문재인 하야 범국민운동’은 이미 서명자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