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1 (금)

  • 맑음동두천 15.5℃
  • 맑음강릉 19.3℃
  • 맑음서울 16.0℃
  • 박무대전 18.2℃
  • 황사대구 19.2℃
  • 맑음울산 19.8℃
  • 황사광주 17.4℃
  • 황사부산 20.0℃
  • 맑음고창 19.0℃
  • 황사제주 21.5℃
  • 맑음강화 16.6℃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15.5℃
  • 맑음강진군 19.9℃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교육

홍덕률 만이 “다시서는 대구교육 만들 것”

대구대 전‧현 총학생회장단, 흠집 내기 상대 후보들에 경고…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홍덕률 대구시교육감 후보가 대구대학교 총장 재직 때 총학생회장을 지낸 대구대학교 전현직 총학생회장들이 홍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홍덕률 대구시교육감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지난 6일 오후 730분쯤 대구대학교 전현직 총학생회장 9명이 선거사무소를 방문, 상대 후보들의 홍 후보 흠집 내기를 비난하며 홍 후보를 성원했다고 밝혔다.

 후보 측에 따르면 이들은 홍 후보가 8년간 대구대 총장으로 있을 때 총학생회장을 지냈기에 홍 후보가 재단 정상화 과정 등에서 자신의 안위를 보다는 헌신적으로 대학 발전을 위해 일했는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수 십년 간 이어져온 악성 재단 분규를 해결하기 위해 밤낮 없이 뛰어다니던 총장님의 헌신을 기억한다총장님이 재단 정상화 과정에서 벌금 1,000만원을 선고받은 사안에 대해 상대 후보들이 내용을 다 알면서도 범법자 운운하는 것을 보고 참을 수 없어 나섰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 삭발과 교육부 상경 투쟁 등을 하며 총장님과 함께 부도덕한 구재단 측에 맞서면서 헌신과 희생의 가치를 알게 됐다고 말했다.


그리고 총장님은 그 과정에서 구재단측 인사들로부터 터무니없는 인신공격과 고소고발을 당하는 등 시련과 고초를 겪으면서도 대학을 위기에서 구하고 학생들의 학습권과 교수들의 교권도 지켜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우리가 그 증인들이다. 학생과 대학과 교육정의를 지키기 위해 십자가를 진 것을 상대 후보들은 더 이상 개인 비리인양 유권자들을 현혹하지 말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현 총학생회장단은 구성원의 힘을 하나로 모으고 정재계를 비롯해 각계각층의 지원과 도움을 이끌어내 악성 재단 분규를 해결, 대학을 반석 위에 올려놓았듯 홍덕률 총장님이 지역의 모든 역량을 하나로 모아내 반드시 교육으로 다시 서는 대구를 만들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후 홍 후보는 동성로에서 열린 ‘2018 대구경북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추모의 날행사에 참석, 생존자인 이용수 할머니와 함께 영정에 헌화하면서 유명을 달리한 일본군 피해자 할머니들을 추모하고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바르게 가르칠 교육감이 될 것을 약속했다.

 

 

 

포토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