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 (화)

  • 흐림동두천 5.1℃
  • 구름많음강릉 11.4℃
  • 흐림서울 7.9℃
  • 대전 9.2℃
  • 대구 9.9℃
  • 울산 11.2℃
  • 흐림광주 9.7℃
  • 부산 11.9℃
  • 흐림고창 11.5℃
  • 흐림제주 13.7℃
  • 흐림강화 5.9℃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10.0℃
  • 흐림경주시 9.4℃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문화

김수민 의원, 문화재청 도난 사실 숨기기 급급 지적

당국 늑장신고·공개에 문화재 회수율 저하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우리나라 문화재 관리에 관계기관이 무사안일로 대처하고 있다는 사실이 김수민 국회의원(바른미래당 최고위원,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해 알려져 그 심각성이 대두되고 있다 .

 

김 의원이 문화재청으로부터 제출받은 도난문화재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올해 8월까지 도난당한 문화재는 13,375점으로 이 가운데 회수된 문화재는 2,569, 회수율은 19.2%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도난 문화재는 국가지정 9, ·도지정 208, 비지정 13,158점으로 관리·감독이 상대적으로 허술한 비지정 문화재에 집중됐다.

 

회수율은 국가지정문화재가 22.2%(2), 시도지정문화재는 3.4%(7), 비지정문화재는 19.5%(2,560)였다.

 

특히 지난해부터 올해 8월까지 비지정문화재 529점을 도난당했지만 회수 문화재는 단 1(회수율 0.2%)에 그친 것으로 나타나 대책이 시급하해 보인다 .

 

이는 문화재 당국이 도난 사실을 숨기기에 급급한 데다 늑장 대처한 것이 회수율 저조의 원인으로 꼽힌다.

 

경주 신라시대 절터인 경주 보문동 사지 석물의 경우 지난해 12742개 석물 가운데 11개가 유실됐다는 사실을 지자체가 인지했지만 올해 110일 같은 장소 석물’ 2점을 2차로 도난당해 총 13점이 유실됐다.

 

이같은 사실을 지자체로부터 128일 신고접수 받은 후 문화재청은 추가 도난당한 2점의 석물에 대해서만 416일 경찰에 알리고, 문화재청 홈페이지에 공시했다. 문화재청은 처음 도난당한 11점 석물은 지자체가 보유한 사진이 없어 경찰에 전파하지 못했고, 문화재 도난 통계에서도 제외시켰다고 설명해 안이한 태도가 지적받고 있다.

 

거기에 추사 김정희 글씨’ 2점 도난사건의 경우에도 경찰 전파까지 열흘 가량이 소요됐다. 지난해 126일 문화재청이 도난사실을 인지했지만 1217일 관련 정보를 경찰관서에 전파했다.

 

이에 대해 문화재청은 도난 문화재에 대한 보고서 탐색, 문화재 정보(사진, 문화재 특징) 수집 등을 거치느라 경찰 전파에 시일이 소요됐다고 해명했다.

 

김 의원은 상대적으로 관리가 허술한 비지정 문화재의 도난을 예방하고 회수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정기적인 실태조사 실시와 비지정 문화재 정보 구축이 시급하다문화재 당국은 지자체 및 수사기관과 유기적인 공조를 통해 도난 인지부터 수사 착수에 이르는 시간을 대폭 단축 할 필요가 있다고 빠른 대처를 강조했다.

 

 

 

 

 

 

포토





전광훈 목사, 구속영장청구에 대한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 성명서
세계의 자유진영에서 모범적인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대한민국이 몇몇 나쁜 자들에 의해 망해가는 현실을 보고 민간인인 전광훈 목사가 분연히 일어나서 국민 계몽과 애국운동을 하고 있다. 분통과 홧병이 나는 국민들의 속을 시원히 긁어주는 전광훈 목사에 대한 경찰의 구속영장 청구에 대하여 전 간첩 잡는 전문가,공산주의자와 싸워 이긴 대한민국의 백전의 노장,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에서 그 동안의 침묵을 깨고 성명을 발표 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12월 26일 종로경찰서는 전광훈 목사와 범국민투쟁본부 집행부 2명에 대해 집회시위법 위반과 특수공무집행방해, 내란선동, 폭력집회 주도, 기부금품법 및 정치자금법 위반 등 6가지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은 27일 전 목사를 포함 2명의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하여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는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집회․결사의 자유와 종교의 자유를 탄압하는 것이고 잘못된 정부 정책에 대한 국민의 저항권 행사를 억압하는 것으로 헌법 제1조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헌법의 기본정신을 부정하는 행위이다. 전광훈 목사가 주관해온 ‘문재인 하야 범국민운동’은 이미 서명자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