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3.3℃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5.3℃
  • 흐림울산 7.1℃
  • 맑음광주 4.2℃
  • 흐림부산 7.2℃
  • 맑음고창 0.9℃
  • 구름조금제주 7.5℃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0℃
  • 맑음강진군 2.4℃
  • 흐림경주시 5.7℃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전체기사

포토




김승수 후보 “현정부의 잘못에 대해 심판하겠다.”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김승수 미래통합당 대구 북구을 후보는 “현정부의 잘못에 대해 심판하겠다.”고 말했다 . “북구을 지역이 인구 25만, 대구 10분의 1. 대구 발전과정에서 상대적으로 소외, 통합신공항 이전과 맞춰 지리적 이점을 가지고 개발할 것이라며 이전에 ”대구시 경북에 근무한 경험 토대로 북구을 지역을 대구 발전의 중심축으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총선 전략으로 “ 홍의락 의원이 지역 주민과 소통 할려는 노력 있었다. 그런 부분이 지역 주민들에게 좋은 영향,”이라고 말하면서 한편으로는 “ 지난 총선에서 당선시 민주당 복당하지 않겠다는 얘기. 그런데 불과 얼마 지나지 않아 약속 저벼려 실망한 지역 민심,”이 있다고 지적하고 “ 이후 지역 주민과 소통하려는 노력도 약화, 지난 총선때와 지금 지지도는 차이가 있다. 30%정도는 지지 받을 것이지만 기존 보수 지지층 이외 중도층이 ..이번 4.15 총선 심판 하지 않으면 나라 망할 수도( 있다며 ) 설명해서 합리적 보수에 대한 지지를 이끌어 내면 승산 있다.”이 있다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김 승수 후보는 “무소속 출마 선배 정치인께서는 북구을에서 몇 년동안 봉사활동 하셨고, 인연을 맺은 사람으로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