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6.2℃
  • 흐림울산 7.7℃
  • 맑음광주 5.2℃
  • 흐림부산 7.7℃
  • 맑음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8.5℃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4.2℃
  • 흐림경주시 6.6℃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정치

홍준표, 무소속 대구 수성 을 출마 공식선언

“대구의 존엄과 영광 그리고 번영을 위해 분골쇄신”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7대구의 존엄과 영광 그리고 번영을 위해 분골쇄신하겠다수성구 수성못 상화동산 이상화 시비 앞에서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무소속 대구 수성 을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홍준표 전 대표는 협잡·기망 공천의 희생양이 되어 광야에 나 홀로 서 있다면서 홍준표를 살려줄 곳은 오직 내 고향 대구뿐이라는 절박한 심정으로 시민 여러분만 믿고 낙동강을 거슬러 올라왔다고 지역 민심에 호소했다.

 

그러면서 한 번도 당을 떠난 적이 없는 저로서는 잘못된 협잡 공천과 대선 경쟁자 쳐내기라는 일부 세력의 불순한 음모 때문에 잠시 당을 떠나 광야로 나가고자 한다며 그동안 쌓인 울분을 토하며 공천관리위원회가 저지른 협잡 공천의 불공정과 불의를 바로 잡아달라고 황교안 대표에게 요청했지만 황 대표는 이를 거부했다면서 제 길을 가겠다. 지금부터는 오직 홍준표의 시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94년 전 대구의 민족시인 이상화는 지금은 남의 땅, 빼앗긴 들에도 봄이 오는가라고 외쳤는데 현 정권에게 우리 대구가 남의 땅이 된 것은 아닌지 수성벌이 빼앗긴 들로 취급되는 것은 아닌지 참담한 심정을 감출 수 없다고 말했다.

 

창녕은 저를 낳아준 고향이고 대구는 저를 키워준 고향이다. 고향 땅에서 고향을 위해 일하고 싶다는 고향 정치를 향한 열망과 도전은 계속해서 이어져 왔다고 자신의 충정을 소개했다.

 

홍 전 대표는 선거 기간 지역구를 벗어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무소속 연대설에 관심이 없음을 나타냈다. 홍 전 대표는 애초 고향 창녕이 있는 경남 밀양·창녕·함안·의령에 출마하려다 당 공천관리위원회의 서울 험지 출마 압박에 경남 양산 을로 공천을 신청했다.

 

그러나 통합당 공관위는 지난 5일 홍 전 대표를 양산 을에서 컷오프(공천배제) 했다. 이에 반발한 홍 전 대표는 무소속 출마를 실행했다.

 

홍준표 전 대표는 총선 후보 등록 직전인 오는 25일 탈당계를 제출하고, 총선 후에는 통합당으로 복귀할 것을 밝힌 바 있다.

 

포토





전광훈 목사, 구속영장청구에 대한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 성명서
세계의 자유진영에서 모범적인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대한민국이 몇몇 나쁜 자들에 의해 망해가는 현실을 보고 민간인인 전광훈 목사가 분연히 일어나서 국민 계몽과 애국운동을 하고 있다. 분통과 홧병이 나는 국민들의 속을 시원히 긁어주는 전광훈 목사에 대한 경찰의 구속영장 청구에 대하여 전 간첩 잡는 전문가,공산주의자와 싸워 이긴 대한민국의 백전의 노장, 대한민국수호예비역장성단에서 그 동안의 침묵을 깨고 성명을 발표 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12월 26일 종로경찰서는 전광훈 목사와 범국민투쟁본부 집행부 2명에 대해 집회시위법 위반과 특수공무집행방해, 내란선동, 폭력집회 주도, 기부금품법 및 정치자금법 위반 등 6가지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은 27일 전 목사를 포함 2명의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하여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는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집회․결사의 자유와 종교의 자유를 탄압하는 것이고 잘못된 정부 정책에 대한 국민의 저항권 행사를 억압하는 것으로 헌법 제1조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헌법의 기본정신을 부정하는 행위이다. 전광훈 목사가 주관해온 ‘문재인 하야 범국민운동’은 이미 서명자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