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일)

  • 맑음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10.0℃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5.3℃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10.6℃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6.9℃
  • 맑음제주 16.4℃
  • 맑음강화 2.6℃
  • 구름조금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9.4℃
  • 맑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회원 조지는 트레이너.jpg

  • No : 14763
  • 작성자 : 라이키
  • 작성일 : 2021-07-23 23:00:05
  • 조회수 : 714
  • 추천수 : 0

네티즌 의견 0

번호
말머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3917 영화 cg장면 전후.gif 파워대장 2021/07/26 550 0
13916 군대에서 6개월 걸려만든 장난감 갑빠 2021/07/26 800 0
13915 가슴이 작으면 좋은점.jpg 윤상호 2021/07/26 753 0
13914 한국남자(한남) 한국여자(한녀) 멸망.. 루마니아의 존나 잘생… stege… 2021/07/26 1968 0
13913 여전히 불안한 원두재 VS 집중력이 필요한 송범근 한국축구선… stege… 2021/07/26 796 0
13912 원두재는 장현수급으로 존나게 못하던데...real Won Do… stege… 2021/07/26 619 0
13911 원두재 VS 송범근 누가 더 대한민국 올림픽 축구 재앙이냐? W… stege… 2021/07/26 856 0
13910 8호 태풍 네파탁 경로 하송 2021/07/25 601 0
13909 내일도 뉴질랜드가 이기고 대한민국은 축구 지면 좋겠다~ ㅇ… stege… 2021/07/25 998 0
13908 약후) 칼 든 여자 제압하기 핏빛물결 2021/07/25 600 0
13907 서울권 대학 총여학생회 전멸각 아그봉 2021/07/25 692 0
13906 은메달 딴 스페인 태권도 선수의 띠에 적힌 한국어.jpg 에녹한나 2021/07/25 673 0
13905 2021 일본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축구 베스트 11 선발라인업… stege… 2021/07/25 646 0
13904 대학생 아싸와 찐따의 차이.jpg 로리타율… 2021/07/24 721 0
13903 현재 경기장 밖 상황 그류그류… 2021/07/24 690 0
13902 평창 피켓걸. jpg 이브랜드 2021/07/24 821 0
13901 김학범 감독이 욕을 덜 먹고 있는 여러가지 이유...fact Var… stege… 2021/07/24 909 0
* 회원 조지는 트레이너.jpg 라이키 2021/07/23 715 0
13899 우리나라 4계절 요약 하늘빛나… 2021/07/23 740 0
13898 아침을 여는 추억의 버스녀 리엘리아 2021/07/23 888 0

포토




국민의힘 수성구을 당협, 26일 수성못 소유권 반환 서명운동 펼쳐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대구를 대표하는 관광명소이자 시민들의 힐링공간인 수성못을 둘러싼 수성구와 농어촌공사 간의 분쟁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수성못을 시민의 품으로 돌려달라는 간절한 염원을 담은 범시민 서명운동이 진행되었다. 국민의힘 대구 수성구을 당원협의회(당협위원장 이인선 국회의원)는 26일, 수성못 관광안내소 모티(MOTII) 앞에서 ‘‘수성못을 시민의 품으로’대구시민 서명운동’을 펼쳤다. 이날 서명운동에는 대구 수성구을 이인선 국회의원과 대구시의회 이만규 의장과 전경원·김태우 시의원, 국민의힘 소속 수성구의원들을 비롯한 당협 운영위원, 자원봉사자 등이 참석했다. 서명운동은 오후 2시부터 진행되었고, 오후 4시에는 경과보고가 진행되었다. 이 자리에서는 1920년대 수성못 축조, 1980년대 농업용수 공급기능 상실, 이후 수성구와 시민들이 수성못을 가꿔온 과정, 농어촌공사와의 갈등과 이인선 의원의 해결 노력 등이 간략하게 설명되었다. 이어 이인선 의원 인사말와 구호제창이 이어졌는데, 참석자들은 “수성못을 시민의 품으로!”, “농어촌공사는 적극 협조하라!”등의 구호를 외치며 당국의 조속한 조치를 촉구했다. 이날 오후 6시까지 이어진 서명운동에는 주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