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6 (수)

  • 맑음동두천 18.8℃
  • 구름조금강릉 21.1℃
  • 맑음서울 20.9℃
  • 구름많음대전 20.9℃
  • 구름많음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1.5℃
  • 흐림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9.5℃
  • 흐림제주 21.5℃
  • 맑음강화 17.4℃
  • 흐림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사회

포토




노사평화의 전당 기획전시,<파독근로자의 삶과 여정을 되돌아보며>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대구광역시 노사평화의 전당(달성군 구지면 소재)은 6월 25일(화)부터 12월 22일(일)까지 ‘해외인력파견 두 번째 이야기 ‘파독근로자의 삶과 여정을 되돌아보며’를 기획전시 한다. 노사평화의 전당은 1960 ~ 70년대 해외로 파견된 근로자들의 헌신과 노고를 기리며 해외인력파견 노동역사를 널리 알리고자 ‘해외인력파견’을 주제로 지난해 첫 번째(파월기술자, 중동건설 붐)전시에 이어 두 번째로 독일에 파견된 근로자들의 이야기를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6월 25일(화)부터 12월 22일(일)까지 진행하며, 가난을 벗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했던 파독근로자들의 삶과 여정을 보여주는 사진, 영상, 유물, 체험관, 기타 역사자료 등을 전시한다. 특히, 대구·경북에 거주하고 있는 광부와 간호사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 그들의 삶과 여정을 간접 체험할 수 있도록 생동감 있게 전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노사평화의 전당은 전국 최초로 세워진 상생의 노사관계를 위한 소통과 교육의 공간으로 주말에도 정상 운영(매주 월요일 휴관)하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체험·관람(10:00~18:00)이 가능하다. 노사평화의 전당에서는 지역 노동환경의 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