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2.8℃
  • 구름조금대전 -2.0℃
  • 흐림대구 1.0℃
  • 구름많음울산 1.8℃
  • 흐림광주 0.7℃
  • 흐림부산 2.3℃
  • 흐림고창 -1.4℃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4.5℃
  • 구름조금보은 -2.3℃
  • 구름조금금산 -1.6℃
  • 흐림강진군 1.1℃
  • 흐림경주시 1.3℃
  • 흐림거제 3.2℃
기상청 제공

문화

포토




대구시, 자매도시 히로시마에 대구 문화예술, 관광 홍보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대구시는 대구-히로시마 간 자매결연 25주년을 기념해 주일본대한민국대사관, 주히로시마대한민국총영사관, 히로시마시와 함께 11월 22일(화) 오후 6시에 자매도시 일본 히로시마시(국제회의장 피닉스홀)에서 ‘제9회 한일문화카라반 in 히로시마’를 공동 개최했다. ‘한일문화카라반’은 한일 양국의 지방자치단체 간의 문화행사를 통해 양국의 친선과 공동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행사로 대구와 히로시마가 올해로 자매결연 25주년(1997년 5월 2일 체결)을 맞이함에 따라 주일본대한민국대사관과 주히로시마대한민국총영사관의 제안으로 추진하게 됐다. 본 행사에서 대구시는 대금산조, 소고춤(권명화류), 사물판굿, 3가지 전통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였으며, 히로시마를 비롯한 일본인 대구 관광객 유치를 위해 관광홍보부스를 운영했다. 이를 위해 김종한 행정부시장, 이창환 대구예총(대구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회장, 공연 출연진을 비롯한 14명은 11월 21일(월) 일본 히로시마로 출발했다. 다음날인 22일(화) 오전에는 히로시마시청을 공식 방문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끊어졌던 양 도시 간 대면 교류의 시작을 알리고 향후 관계 발전을 위해 의견교환을 했으며, 오후 6